P2P COINMALL

자유게시판

알트 거품 빠지는중

본문

빗썸이 오디세이(OCN)를 퇴출하며 11개(2020년 1월 9일 기준)의 알트코인을 정리했다.

빗썸과 함께 업비트, 코인원, 코인빗도 상장 폐지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도 마찬가지다.

이전부터 알트코인을 분리 수거하는 것처럼 정리할 때마다 적게는 10개부터 많게는 70개까지 한 번에 퇴출하고 있다.

이는 비트코인의 시장 지배력이 회복세로 돌아서면서 벌어진 나비효과로 풀이된다.

2020년 1월부터 비트코인의 시장 지배력은 탄탄해질 전망이다.

2년 전 30%에 머물렀던 시장 점유율이 1년 만에 70% 고지를 향하면서 자연스럽게 알트코인의 거품도 빠지고 있는 것.

9일 코인마켓캡의 비트코인 도미넌스(Dominance)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2018년 1월 15일 32.81%, 2020년 1월 6일 67.98%다.

이는 비트코인의 시장 지배력이 회복세로 돌아서면서 알트코인이 이전보다 위험해졌다는 신호다. 현재 국내외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상장 폐지가 행렬처럼 이어지는 것도 지켜볼 필요가 있다.

앞서 언급한 비트코인의 침체기는 곧 알트코인의 태동기였다.

2018년 1월 이후 등장한 알트코인은 세계 곳곳 암호화폐 거래소에 ICO와 IEO를 통해 퍼지면서 황금기를 맞이했지만,

여기저기서 위험 신호를 보내면서 '알트코인 사망설'에 힘이 실리고 있다.

 

빗썸 측은 투자유의종목 지정 정책에 따라 소위 먹거리가 되지 않는 프로젝트를 정리 중이지만,

이미 알트코인의 미래는 미리 알고 있었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지난해 여름 중국 암호화폐 업계를 취재하면서 만난 관계자들은 입을 모아

"정부의 규제나 개입으로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자생력이 없어 2~3년 이내에 알트코인의 99%는 사라진다"고

말할 정도로 알트코인의 거품이 꺼질 것으로 확신했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계 관계자는 "단기적으로 몰린 게 아니라 이미 상폐는 예고됐던 사안이고,

다른 거래소도 마찬가지다"라며 "상폐 러시는 시작일 뿐 2020년 알트코인의 미래는 밝지 않다"고 전망했다.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1

채린이님의 댓글

비트에 투자해야 하는지 헷갈리네요

거래소 실시간 시세(KRW) 실시간 시세(USD) 24시간 변동률 한국 프리미엄(KRW) 거래량
전체 4,569 건 - 1 페이지
제목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23 0 0 2020.01.21
레벨 노자크 33 0 0 2020.01.20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76 0 0 2020.01.20
레벨 노자크 222 0 0 2020.01.19
레벨 노자크 122 0 0 2020.01.18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81 0 0 2020.01.18
레벨 베지밀에이 71 0 0 2020.01.17
레벨 노자크 67 0 0 2020.01.17
레벨 내안의커피 100 0 0 2020.01.17
레벨 레몬에이드 52 0 0 2020.01.17
레벨 젤로는천사 100 0 0 2020.01.17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96 0 0 2020.01.17
레벨 노자크 126 0 0 2020.01.16
레벨 1억만벌자 87 0 0 2020.01.16
레벨 젤로는천사 103 0 0 2020.01.16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12 0 0 2020.01.15
레벨 베지밀에이 91 0 0 2020.01.15
레벨 베지밀에이 69 0 0 2020.01.15
레벨 노자크 128 0 0 2020.01.15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54 0 0 2020.01.15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42 0 0 2020.01.15
레벨 베지밀에이 138 0 0 2020.01.14
레벨 베지밀에이 133 0 0 2020.01.14
레벨 노자크 106 0 0 2020.01.14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72 0 0 2020.01.14
레벨 노자크 184 0 0 2020.01.13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95 0 0 2020.01.13
회원사진 레벨 케쉬타포 134 0 0 2020.01.13
레벨 노자크 143 0 0 2020.01.12
레벨 노자크 151 0 0 2020.01.11